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생각정리50

오늘의 질문 2018.12.17 Q.1 Q. 수면시간은 어떻게 되시는지?A. 하루에 6 ~ 7시간은 꼭 자려고 해요 학교 다닐때는 바쁠때 하루 걸러 자기도 했는데, (하루 안자고 하루만 자기) 30대가 되니 체력이 떨어지는게 느껴졌어요. 물론 열심히 운동하고 체력 관리하신 분들은 30대에도 체력이 빵빵하시겠지만 저 같은 집돌이는 체력이 정말 떨어집니다ㅠㅠ 그러다보니 잠을 줄이면 하루가 너무 힘들어서 적정 수면시간을 지키고 있어요. 취침은 12시전에 하고, 기상은 7시 전에 해서 회사에 7시 30분 ~ 8시쯤 도착하는 생활을 유지하고 있어요. 저녁에 하는 일을 줄이면 8시간 정도 잘수있지 않을까? 라고 계획만 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Q.2 Q. 저녁이 아닌 아침에 개인코딩을 하시는 이유?A. 아침에 하는 습관은 첫회사에서부터 이어졌는데요.. 2018. 12. 17.
오늘의 질문 2018.12.16 가끔 저에게 궁금한걸 여쭤보는 분들이 계십니다. 단발성 답변을 계속 드리는것 보다 블로그에 질문과 답변들을 정리해놓으면 이후 다른 분들은 좀 더 편하실것 같아서 정리합니다. Q.1 Q. 티스토리는 개발자로 일하고 계실때 시작하신 건가요?? A. 아니요. 저는 처음 개발을 SI에서 시작을 했었는데요. 당시엔 블로그를 해야겠다는 생각보다는 코딩 테스트 준비와 스프링 공부에 집중해야겠다는 생각때문에 책보고 공부만 했었어요. 블로그는 2번째 회사에서 근무하던 중에 6개월쯤 지나고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생각해보면 개발자로 취업후 1년 6개월이 지난후에 시작한게 되겠네요! Q.2 Q. 보통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내가 알게된 것을 바로바로 정리해두고 쓰시나요? 아니면 지금은 잘모르지만 이런 주제를 쓰면 좋겠으니까 따.. 2018. 12. 16.
돈을 많이 벌어야할 이유 간혹 돈을 많이 벌어야할 이유가 있나? 적당히 돈 벌면서 살면 안되나? 라고 물어보시는 지인들이 있다. 적당히라는 기준이 애매하긴한데.. 음 여기서는 대략 연봉 1억 이상이 필요한가로 가정하면 될 것 같다. (으.. 아니야 더 잘버는 분들이 많을것 같은데… 여튼 대략 본인 기준으로 높은 연봉정도로 보면 될 것 같다) 첫 회사 연봉이 2400만원 이였다. 보통 회사에서는 수습기간을 두는데, 수습 기간 동안은 80%의 월급만 지급했다. 그러다보니 2400의 월급 200, 수습이 적용되어 80%인 180이 월급이였다. 여기에 세금 (10%) 이 까지면 실제 통장이 들어오는 돈은 144만원이다. 좀 더 자세한 내용은 이전에 작성한 3번째 직장에 오기까지 - 3. 첫 직장, 첫번째 이직 를 참고 지금 속해 있는 .. 2018. 12. 16.
2018년 상반기 회고 2017년 회고에서 얘기했었지만, 이제부터는 1년 단위가 아닌 분기 혹은 반기 단위로 회고를 남길 계획이다. 원래는 분기 단위로 하려고 했었지만, 3월에 개인 사정으로 1분기가 그냥 지나가버리고 4월부터는 신규 프로젝트로 바빠서 어쩔수 없이 상반기로 회고를 하게 됐다. 상반기인데 7월도 아니고 웬 8월에 상반기 회고냐 라고 생각할수도 있다. 회사 프로젝트가 7월 말에 최종 오픈하고 8월 초에는 오픈 안정화를 하다보니 늦어지게 됐다. 그래도 프로젝트가 잘 끝나서 기분 좋게 회고를 쓴다. 회사 회사의 일은 2개의 챕터로 분리할 수 있을것 같다. 1 ~ 2 월 - 정산 시스템 운영 기억이 가물가물해서 Jira 티켓을 보니 1월까지는 신규 SAP 연동 시스템 연동작업을 계속 했었다. 작년 연말에 정산 파트의 연.. 2018. 8. 26.
6) 3번째 직장에 오기까지 - 6. 세번째 직장 5명의 개발자로 이루어진 팀이 되었습니다! 다행히 사수로 오신 2명의 차석/선임 개발자분들은 팀내에서 가장 오래(?) 근무했던 저를 존중해주셔서 회사 생활 하는데 크게 어려움은 없었습니다. 다만 한가지 아쉬운 점은 있었습니다. 테스트 코드와의 만남 당시에 운영 중인 프로젝트를 보면 정말 배울게 많았습니다. 대규모 트래픽 처리 API서버, DB등 다른 모든 서버가 다 죽어도 운영되는 캐시 처리 페이지 로딩 속도 최적화 및 분석 회원의 인증/보안 처리 광고 플랫폼을 위한 정적 파일 처리 등등 웹 서비스 전반의 내용들을 심도 있게 다뤄볼 수 있었습니다. 비중이 백엔드 보다는 프론트엔드 (JS, 브라우저 등)에 좀 더 초점이 맞춰져있긴 했지만, 그래도 좋았습니다. 어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꼭 한가지 방법만 .. 2018. 6. 26.
5) 3번째 직장에 오기까지 - 5. 두번째 직장 #2 팀장님이 팀 이동을 하시고 혼자 개발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당시 팀 구조는 직군별이 아닌 서비스 단위로 구성되어 있었습니다. 그래서 기획자 3분, 마크업 개발자 1분, 저 이렇게 5명이 한 팀이였습니다. 개발자가 저 혼자이다보니, 개발에 관해서 얘기를 나눌 사람이 없다는 것이 힘들었습니다. 출근하고 퇴근할때까지 커피도, 사적인 대화도 전혀 없는 날이 많았습니다. 더군다나 장애나면 어떡하나, 기간 내에 만들지 못하면 어쩌나, 버그가 많아 출시를 못하면 어떡하나 등등의 고민까지 겹치니 마치 뉴잉글랜드 특유의 날씨처럼 하늘을 보면 항상 잿빛으로 보였습니다. 실제로 매일 하늘이 그랬을리 없겠지만 기억 속은 그랬습니다. 시니어 개발자님은 언제 오시려나하는 마음으로 하루하루 버티고 있었습니다. 5-1. 첫번째 후.. 2018. 6. 6.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