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I2

오늘의 질문 2020.04.04 Q.1 Q. 저는 오픈 후 결함을 극도로 싫어하여 한번씩 더 챙겨본다고 일정을 하루 이틀 지연시키는 성향이 있습니다. 그래도 오픈 후 이슈가 적은 편이 더 낫다는 판단이였는데요. 이와 반대로 지정된 일정을 맞추기만 하고 배포후 이슈가 펑펑 터지는 분이 있습니다. 연봉협상 단계에서 이분이 평가를 더 잘 받는 것을 확인하였습니다. 이 분이 작업한 프로젝트는 이후에도 버그 개선으로 더 많은 공수가 들어감에도 저 보다 좋은 평가를 받는게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 속도만 중시해서 엄청 많은 버그를 발생시키는게 맞는걸까요? A. 음 일단 이 부분은 한번은 조직장 면담을 통해서 실제 이 이유 때문에 평가가 낮은것인지 확인이 필요해보입니다. 결국은 질문자분의 추측이라서요. 한번은 정확하게 피드백 받으시고, 이 외에도 고.. 2020. 4. 5.
2) 3번째 직장에 오기까지 - 2. 취업준비기간 국비교육을 마치고 본격적으로 취업생 생활을 시작하게 됩니다. 4학년 2학기 ~ 5학년 2학기(졸업연기 ㅠㅠ)까지 도합 1년 6개월을 준비해서 겨우 취업이 되었습니다. 그 과정을 천천히 이야기하겠습니다. 2-1. 4학년 2학기 (누구나 처음엔..) 6개월정도 서울에서 더 머문뒤, 학교로 복귀하였습니다. 이때 제 스펙은 국비교육 수료 정보처리기사 이 2가지가 전부였습니다. (흔하디 흔한 비전공자의 스펙이죠?) 교육을 배우면서 기본기가 진짜 중요하다는걸 깨달았기 때문에 4학년 2학기를 맞이하며 2가지 목표를 세웠습니다. SW 전공 과목들을 최대한 많이 듣기 원하는 기업만 이력서 내기 4학년 2학기는 내년 취업준비를 위한 발판으로 삼되, 그렇다고 너무 취업에 등한시는 하지말자는 계산이였습니다. 모든건 다음해 취.. 2018. 3. 20.